23일 출시될 쉐보레 스파크, 주목할만한 변화는?

한국지엠은 오는 23일, 스파크 부분변경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다. 여러 변화가 있겠지만, 디자인 변화가 가장 크다.




패밀리룩이 적용된 당당한 외관

최근 페이스리프트 된 말리부, 크루즈와 유사한 모습을 볼 수 있다. 듀얼 포트 그릴 하단부가 양 옆으로 길어져 차체를 넓어 보이게 한다. 그릴을 감싼 크롬 장식은 헤드램프까지 확장돼 더 강인한 인상을 심어준다. 프로젝션 헤드램프의 모양이 바뀌어 보다 선명한 이미지를 만들고, 방향지시등과 LED 주간 주행등은 앞 범퍼 하단으로 이동했다. 기존 원형 안개등은 방향지시등 옆에 사각형 모양으로 재배치됐다. 범퍼 하단부를 가로지르는 선은 주간 주행등과 자연스럽게 연결되어 일체감을 주는 디자인으로 만들었다.



트림에 따라 윈도 벨트와 도어 핸들에도 크롬 장식이 적용된다. 3개의 선을 측면에 넣어 경쾌하면서도 굴곡이 느껴지도록 의도했다. 신규 색상이 추가될 예정이고, 14인치에서 16인치에 이르는 다양한 디자인의 휠도 선택 가능하다.



후면부는 번호판 상단 크롬 라인을 기점으로 테일램프가 정돈된 모습을 보인다. 그러나 디자인은 거의 그대로이고, 벌브 타입과 LED가 적용되기도 한다. 범퍼 하단부에는 현행 미국형 모델처럼 마름모꼴 형태로 바꾸면서 입체적으로 표현해 다소 밋밋했던 디자인이 뚜렷해졌다.



  

작지만 고급스러운 실내

운전석의 스티어링 휠은 크루즈 컨트롤과 오디오 리모컨이 내장된 기존 모습 그대로이며, 시인성이 뛰어난 디스플레이가 계기판 우측에 자리한다. 사실상 실내에서의 변화는 거의 없는 듯 보이지만, 공조장치 버튼은 구성이 변경됐다. 2개 다이얼과 푸시 버튼으로 구성된 작동부가 3개의 다이얼로 바뀌면서 온도조절, 강약 조절, 방향 조절로 기능에 따라 나뉜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쉐보레 마이 링크, 애플 카 플레이 그리고 안드로이드 오토가 적용될 예정이다. 센터패시아와 대시보드 하단 마감은 기존 모델처럼 선택 사양에 따라 다양한 소재와 색상으로 선택 가능하다.



빠짐없는 안전사양

전방 충돌 및 차선 이탈 경고 시스템, 전자식 차체 자세 에어 시스템과 후방 감지 센서, 타이어 공기압 모니터링 시스템이 사양에 따라 적용된다. 최근 쉐보레 차량들에 도입되고 있는 저속 자동 제동 시스템의 도입 여부도 눈여겨볼 부분이다. 저속 주행 시 전방 충돌 위험이 감지되면 자동으로 브레이크 답력을 높이거나 직접 제동을 해 사고를 방지하는 첨단 안전장비다. 


가격은 얼마?

현재 판매되고 있는 모델은 999만 원부터 1,559만 원대에 판매되고 있다. 부분변경 모델에서는 일부 안전 사양의 추가와 외관 변화가 있지만, 한국지엠의 현 상황에 비춰볼 때 경쟁력 확보를 위해 기존 가격대를 유지하거나 인상폭을 최소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0) 트랙백(0)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