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한국 소비자만을 위한 ‘올 뉴 랭글러 런치 에디션’ 출시

[오토트리뷴=뉴스팀] 모든 SUV의 시작, 지프(Jeep)가 오는 8월 지프의 아이콘이자 지상 최강의 오프로더인 랭글러의 국내 출시를 기념하여, 한국 소비자만을 위해 특별한 ‘올 뉴 랭글러 런치 에디션(ALL NEW WRANGLER Launch Edition)’을 출시한다.



FCA 코리아의 파블로 로쏘 사장은 “랭글러 런치 에디션은 한국 소비자만을 위해 신형 랭글러 출시 전에 선보이는 특별한 모델”이라며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지상 최강의 오프로드 주행 능력과 지프만의 헤리티지가 더해져 오프로드 마니아는 물론, 차별화된 개성을 추구하는 고객을 위한 최고의 선택”이라고 말했다.


신형 랭글러는 2006년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JK 플랫폼 기반의 2007년식 랭글러가 발표된 이래, 11년 만에 완전 변경돼 지난 2017년 LA 모터쇼를 통해 최초 공개되었으며, 공개와 동시에 전 세계 오프로드 마니아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다.

오랜 기간 랭글러를 기다려 온 한국의 오프로드 마니아들을 위해 출시 전 선보이는 랭글러 런치 에디션은 랭글러 2.0 루비콘 4도어를 베이스로 차별화된 내/외부 디자인으로 런치 에디션의 특별한 감성을 더했다.


랭글러는 최강의 오프로드 성능과 지프의 정통 SUV 본능에 충실한 현대적 디자인, 자유를 선사하는 개방감, 연료 효율성을 높인 파워트레인, 탁월한 온/오프로드 주행 성능, 혁신적인 안전 사양 그리고 첨단 기술의 집약체이다. 또한, 기존의 커맨드-트랙(Command-Trac) 및 락-트랙(Rock-Trac) 사륜구동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하는 한편 셀렉-트랙(Selec-Trac) 풀타임 사륜구동 시스템을 새롭게 적용했다.



랭글러 런치 에디션에는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와 사양이 다양하게 적용되었다.


스테인리스 스틸 재질의 도어 실 가드와 튜블라 크롬으로 장식된 사이드 스텝이 적용돼 차제가 더욱 와일드하면서 편리한 기능성을 동시에 제공하며, 볼록한 돔으로 입체감을 표현한 17인치 비드-락 알루미늄 휠과 실버 바탕에 블랙으로 지프의 아이덴티티가 녹아있는 타이어 밸브 스템 캡이 적용돼 보다 입체감 있게 오프로드 아이콘으로서의 위용을 연출한다. 여기에 크롬 재질로 엑센트를 준 실버 주유구 커버가 한층 더 매력적인 모습을 선사한다.


특히, 비드-락 휠은 오프로드 주행 시 타이어 공기압이 낮은 상태에서도 타이어 가장자리인 비드(Bead)를 보호하여 타이어가 이탈하지 않도록 해 주는 기능을 해 주행 안전성을 더욱 높여준다.


이 외에도 후면의 스페어타이어 커버에는 트레일 레이티드(Trail Rated®) 뱃지가 디자인되어 지상 최강의 오프로더임을 증명한다. 트레일 레이티드 뱃지는 미국 군용차를 평가하는 네바다 오토모티브 테스트 센터(NATC) 주관으로 미국 캘리포니아의 루비콘 트레일 등 세계에서 가장 혹독한 오프로드 코스에서 이루어지는 테스트를 통해 성능이 검증되어야 부착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랭글러 런치 에디션에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락-트랙(Rock-Trac®) 사륜구동 시스템과 트루-락(Tru-Lok®) 전자제어 디퍼렌셜 잠금장치, 전방 스웨이바 분리 시스템 등을 통해 산, 바위, 계곡 등 어떤 상황에도 최상의 돌파력을 제공한다. 또한, 최고출력 272마력, 최대토크 40.8kg•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고, 연비 효율성이 향상된 최신 2리터 GME-T4 가솔린 터보 엔진이 탑재됐다.


랭글러 런치 에디션 모델은 블루, 화이트의 2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오는 8월 21일 국내 공식 출시 전까지 한정 기간 동안 판매되며 가격은 6천170만 원이다. (부가세 포함)


news@autotribune.co.kr





댓글(0) 트랙백(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