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 신형 코란도 가격 완전 공개, 풀옵션 가격은?

[오토트리뷴=김예준 기자] 26일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정식 출시에 앞서 먼저 공개된 신형 코란도는 이전의 날카롭던 인상을 이어가지만 한층 다듬어 자연스러운 인상을 풍긴다. 동급 최강 타이틀을 달고 출시될 만큼 소비자들은 신형 코란도의 가격을 몹시 궁금해했는데, 예상 가격을 크게 빗나가지 않는 선에서 가격이 조정됐다.



SUV답게 사륜구동 시스템인 스마트 AWD는 전 트림 선택 가능하며, 가격은 샤이니와 딜라이트가 210만 원, 판타스틱은 180만 원이다. 또한 사각지대 감지, 차선변경 경보, 후측방 경보, 후측방 접근 충돌 방지 보조 시스템 등이 탑재된 딥 컨트롤 패키지 1도 전 트림에서 모두 동일한 60만 원에 선택 가능하다.



샤이니(2,216만 원) 

기존 2,216만 원부터 2,246만 원 사이에 출시될 것으로 예상됐던 신형 코란도의 하위 트림인 샤이니의 출시 가격은 2,216만 원으로 확정됐다. 샤이니 트림의 가장 큰 특징은 수동변속기를 기본 장착하는 것으로 동급의 차량들이 자동변속기를 기본 장착한 것과 대비된다. 가격 역시 동급 차량 대비 100만 원 이상 저렴하게 책정됐다. 



샤이니 트림에서 선택사양으로 제공될 자동변속기의 가격은 190만 원이며, 자동변속기 외에도 ISG 시스템과 드라이브 모드 등이 함께 제공돼 가격 경쟁력을 높였다. 이외에도 신형 코란도는 가장 하위 트림부터 긴급제동, 전방 충돌경보, 차선 이탈경보, 차선 유지보조, 앞차 출발 알림, 부주의 운전자 경보, 안전거리 경보 시스템 등의 다양한 안전 사양이 기본 제공된다.



딜라이트(2,543만 원) 

동급 차량들과 비슷한 가격대를 보여준다. 기본적인 편의사양이 풍부하며, 다양한 선택사양을 지원해 소비자의 선택권을 높였다. 딜라이트부터 6단 자동변속기가 기본 장착되며, 스티어링 휠엔 패들 시프트가 부착된다. 기본으로 제공되는 스마트키엔 운전자가 멀어지면 자동으로 문이 잠기는 오토 클로징 시스템도 지원한다. 샤이니트림에선 선택사양인 딜라이트 패키지도 기본 적용돼 패션 루프랙, 2단 매직 트레이, 러기지 네트, 2열 암레스트와 컵홀더가 기본 사양이다.



기본 안전사양은 샤이니와 동일하다. 동일한 가격대 차종에선 기본 적용되는 소비자의 선호도가 높은 통풍시트를 선택사양으로 제공하는 점은 아쉬움을 남긴다. 하지만 경쟁사의 동급 차종에서도 일부 제한되는 우적감지 와이퍼가 기본으로 제공되는 점은 만족스럽다. 이 밖에 경쟁사에서 선택사양 패키지로 묶여있는 오토 하이빔 시스템도 기본 적용된다.



판타스틱(2,813만 원) 

신형 코란도에서 가장 높은 사양으로 경쟁 차종들보다 저렴한 가격대로 설정돼 높은 가격경쟁력을 갖췄다. 쌍용차 최초로 적용되는 LED 헤드램프 역시 기본 제공 사양이다. 이 밖에 운전석과 동승석의 통풍시트가 기본 적용되고, 하위 트림에선 선택조차 못하는 듀얼존 풀오토 에어컨이 기본 제공된다. 오토홀드 기능이 내장돼 편의성이 높은 EPB와 전방 센서도 기본 탑재된다.



쌍용차 브랜드에서는 물론, 동급 차량에서도 최초의 2.5단계 수준 반자율 주행 첨단 사양인 딥 컨트롤을 포함해 모든 선택사양을 추가한 신형 코란도의 풀옵션 가격은 3,543만 원이다. 동급 차량의 풀옵션 가격보다 약간 더 비싸거나 오히려 저렴해, 다양한 편의 사양을 갖췄지만 가격은 중간 수준을 기록했다.


경쟁 모델들보다 출시 후발주자인 만큼 높은 경쟁력을 갖춘 신형 코란도의 판매량이 높은 주목을 받고 있는 이유다. 


kyj@autotribune.co.kr


댓글(0)